logo

한국어
2014년 11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신학다시하기






장  


신학 다시하기(Doing Theology Anew)?

 

신학하기(Doing Theology)라는 말이 일견 낯설게 들립니다그런데 실은 신학(神學, theology)이라는 말을 풀어쓴 것으로 이해하면 되겠습니다. 신학(theology = theos + logos) 1) 신의 생각/이야기/학문혹은 2) 신에 관한 생각/이야기/학문 이라고 볼 때문제는 인간이 신에 대해서 과연 얼마나 알 수 있고 말할 수 있는가 하는 점입니다그래서 등장하는 말이 신학은 (궁극적으로인간학이라는 이해(Feuerbach),  사고와 초점의 전환입니다하느님 이야기에서 우리들 이야기로.

 

신학하기무엇이 문제인가? 그 동안에는 신학을 공부한다(배운다)는 인식을 우리가 갖고 있었습니다내가 모르는 무엇에 대해 선생/교사가 일방적으로 가르치는 도식입니다그러나 신학/신앙은 삶의 문제이기 때문에수학 공식처럼 외우고 이해하는 것으로 끝나는 학문이 아닙니다안다는 것지식을 소유한다는 것만으로는 택도 없이 부족합니다하느님이 하나님이라는 것을 안다?—그 자체로는 귀신과 다를 바가 없다( 2:19); 도적과 다름 없다( 23:30)고 성서기자들은 고발합니다남미 해방신학의 도전으로 실천하는 신학프락시스(Gr. πρξις, praxis=> practice)를 요구받게 되었습니다믿는 대로 살고 있는가?

 

신학 다시하기 왜 신학하기를 다시하는가기존의 신학하기가 내게 긍정적 모습을 보이지 못하기 때문입니다내 실존적 물음(아픔)에 무관심하기 때문입니다신학을 한다/신앙생활을 한다는 것은 단순한 사교모임취미활동과는 사뭇 다릅니다불안한 미래에 대한 보험투자와도 다릅니다오늘을 의미있게책임있게 살고자 함입니다그래서 내 삶을 all-in 하도록 만드는 삶의 디자인이 요구됩니다이것이 신학하기의 본질이며우리가 쓰는 말로 신학 다시하기입니다.

 

이런 이해는 어디서 오는가? 성서/전통의 일관된 가르침입니다성서는 질문하지 않으면 답하지 않습니다미드라쉬(םדרש)라는 말의 기본 의미는 '묻다질문하다구하다’라는 뜻입니다영생을 구하는 어떤 율법사에게 예수는 말합니다성서를 어떻게 읽느냐?( 10:25-26). 아무 생각없이 읽으면아무 답도 얻지 못합니다(성서)이 없음이 문제가 아니라질문이 없음이 문제라는 말입니다신학 다시하기의 출발은 나를 들여다 봄에서 비롯됩니다.

 

1. 사색에서 행동으로

2. 수동적 배움에서 능동적 삶으로

3. 주입식 교육에서 마춤형 신학하기로

4. 객관식에서 주관식으로

5. 남의 이야기에서 내 이야기로